배너 닫기
후원하기
뉴스등록
포토뉴스
RSS
자사일정
주요행사
네이버톡톡
맨위로

에드 무지카, 모차르트 바이올린 전곡 소나타 연주 프로젝트 진행

모차르트 서거 230주년을 맞아 한예종 김현미 교수 중심으로 프로젝트 진행

등록일 2021년04월21일 10시03분 URL복사 기사스크랩 프린트하기 이메일문의 쪽지신고하기
기사글축소 기사글확대 트위터로 보내기싸이월드 공감 네이버 밴드 공유

(사진=더블유타임즈, 제공=앙상블리안)

 

바이올리니스트 김현미(한국예술종합학교 교수)를 중심으로 한 에드 무지카(대표 강자연)가 모차르트 서거 230주년을 맞아 바이올린 소나타 전곡 프로젝트를 연다고 19일 밝혔다.

 

2020년 창단된 에드 무지카(Ad Music)는 “음악의 본질로(Back to Music)”라는 뜻으로, 국내외에서 주목받는 젊은 음악가들이 모여 예술성과 대중성을 아우르는 폭넓은 레퍼토리를 갖춘 전문 연주 단체다.

 

모차르트 서거 230주년을 기념하는 이번 프로젝트는 모차르트의 유년기 작품을 제외한 바이올린과 피아노를 위한 소나타들의 영상을 제작해 유튜브에 업로드하며 오프라인 연주도 병행할 예정이다.

 



(사진=더블유타임즈, 제공=앙상블리안)

 

모차르트 바이올린 소나타 영상과 콘서트를 함께 기획해 코로나 시대 걸맞은 구성으로 관객을 만나는 이번 프로젝트는 바이올리니스트 장혜진, 권민지, 황인영을 비롯해 신한 음악상 수상자 안정민, 중앙음악콩쿠르 1위 김지영 등 젊은 바이올리니스트 16인이 참여한다. 숙명여자대학교 반주과에 출강하고 있는 피아니스트 강자연이 함께 한다.

 

이번 에드 무지카의 모차르트 프로젝트 가운데 오프라인 콘서트에서는 모차르트의 바이올린 소나타에 여러 실내악 작품을 더해 관객에게 모차르트 음악의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모차르트 서거일인 12월 5일을 기념해 연세 금호아트홀에서 김현미 교수와 비올리스트 김상진(연세대학교 교수)의 협연으로 모차르트의 바이올린과 비올라를 위한 신포니아 콘체르탄테를 연주할 계획이라 더 주목을 받고 있다.

 

이번 프로젝트의 영상 제작을 맡은 앙상블리안 심은별 대표는 “젊은 음악가들의 놀라운 협업 프로젝트에 함께 하는 사명감을 느낀다. 높은 완성도와 예술적 경지를 선보일 에드 무지카를 많은 분에게 소개하겠다”고 말했다.

 

김현미 교수는 “에드 무지카의 모차르트 프로젝트를 통해 모차르트의 실내악 음악이 우리의 삶과 함께 호흡하며 곁에 두고 듣는 모차르트로 관객들에게 다가가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이번 프로젝트는 텀블벅에서 크라우드 펀딩으로 진행할 계획이며, 텀블벅 홈페이지에 5월 중 업로드될 예정이다.

 

모차르트 바이올린 소나타 녹화 영상은 4월 중순부터 에드 무지카 유튜브 채널에서 만날 수 있다. 콘서트 상세 일정은 에드 무지카 공식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윤성실 기자
yss@wtimes.kr


◎ 더블유타임즈 W-TIMES 무단복제-재배포 금지
◎ 더블유타임즈 ​W-TIMES Copyright Protected

윤성실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
올려 0 내려 0
유료기사 결제하기 무통장 입금자명 입금예정일자
입금할 금액은 입니다. (입금하실 입금자명 + 입금예정일자를 입력하세요)